제주도 자동차 렌트

제주도 여행에서 렌트는 필수다

제주도 여행 준비물

제주도 여행 날짜가 다가오면 준비해야 할 것들이 많다.
1회용품부터 시작해서 화장품도 필요하다.
그 외에도 세안 용품, 여분 옷 등 아주 다양하다.
간단하게 간다고 하더라도 숙소가 필요하다.
아울러 비행기도 끊어야 한다.
챙길 짐 외에도 미리 알아봐야 하는 것들이 있다.
그래서 분주할 수밖에 없다.
미리 챙겨두는 것이 좋다.
나중에 무언가를 빠뜨릴 상황을 예방할 수 있기 때문.

제주도가 국내 지역이라는 이점

제주도는 이미 많은 사람이 선호하는 관광지다.
아마 처음 가는 사람들도 있을 것이다.
그래도 외국여행처럼 여권이 필요한 건 아니다.
이에 한숨 돌릴 수 있다.
사실 옷이나 용품들은 없으면 새로 사도 된다.
그래서 큰 문제가 되지 않다.
무언가를 놔두고 여행을 가본 적이 있을 것이다.
그래도 즐겁게 놀 수 있다.
게다가 돈이 부족해지더라도 괜찮다.
국내라서 ATM 기계 이용을 쉽게 할 수 있다.
핸드폰 로밍도 필요 없다.
유심칩 교체를 하지 않아도 된다.
그러나 제주도 여행 시에는 이 두 가지를 꼭 챙겨야 한다.

제주도 여행 준비물 1. 신분증

첫 번째는 바로 신분증이다.
여권은 없어도 되지만 신분증은 있어야 한다.
그리고 빠른 수속을 위해 예약증을 미리 출력해오는 게 좋다.
신분증은 어딜 가도 내 신원을 확인해주는 역할이다.
그래서 반드시 필요하여진다.
여권이 필요하지 않다고 해서 방심할 수 있다.
그러나 신원확인은 진행되어야 한다.

제주도 여행 준비물 2. 자동차 렌트

그리고 두 번째는 자동차 렌트다.
의외라고 생각할 수 있다.
허나 제주도 여행에서는 꼭 필요한 서비스다.
괜히 자동차 대여사가 제주도에 많은 것이 아니다.
아마 대부분이 출발 때부터 렌트를 생각하고는 있을 것이다.
그러나 이번에는 대중교통 계획을 세우는 사람들도 있다.
몇 박을 다녀오는지에 따라 다르겠다.
하지만 일단 비용만 먼저 비교해보겠다.

제주도 자동차 렌트의 장점

섬이라고 해서 물가가 저렴하지 않다.
그래서 택시비는 내륙과 비슷하다.
그러나 렌트를 하면 다르다.
경차 기준으로 했을 때 오히려 더 저렴할 수 있다.
코스가 적고 호캉스를 1박 2일로 즐기고자 하는가?
그렇다면 택시가 낫긴 하다.

중요한 것은 버스를 이용하기가 참 어렵다는 거다.
대중교통 자체는 모든 관광지에 도달할 만큼 잘 되어 있다.
그러나 이용해 본 사람들은 알 것이다.
제주도 버스는 배차 시간이 상당히 길다.
일반 도시처럼 10분, 20분 간격으로 오는 것이 아니다.
1시간 20분 배차가 있을 수도 있다.
동네 따라 다른데 대부분 한적한 곳으로 운행되므로 매번 다르다.
그래서 실제로 도민들은 관광객들을 태워주기도 한다.
게스트하우스나 민박, 펜션에서도 픽업을 해주는 서비스가 대부분이다.
그만큼 대중교통을 타고 찾아오기가 어렵단 의미다.
그러니 자동차 렌트를 알아보고 가는 것이 좋다.
업체가 많아서 도착 당일에 방문하는 것도 괜찮다.
그러나 좀 더 안전하게 예약한다면 바로 쓸 수 있으니 편하다.
정말 운이 나쁘면 예산보다 비싼 차를 가져와야 할 수도 있다.
그러니 제주도 여행 시 편하게 렌트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면허가 없거나 운전에 자신이 없다면?
택시를 적절하게 활용하는 것도 괜찮다.

제주도 스쿠버다이빙

제주도 스쿠버다이빙

정말 유명한 제주도 스쿠버다이빙

제주도에는 유명한 것들이 참 많다.
특히나 물이 아주 깔끔하고 에메랄드 빛으로 맑다.
그래서 아름다운 바닷속을 들여다볼 수 있는 활동을 찾는다.
이를 가능케 하는 스쿠버다이빙도 대세다.
우리 국내에서는 이만큼 즐기기 좋은 바다가 없다.
그래서 이곳으로 다 몰리는 경향이 있다.
또 성수기만 되면 스쿠버다이빙을 위해 제주도 여행을 오곤 한다.
전국 각지에서 몰려오기 때문에 정말 인기가 많다.
그래서 제대로 스쿠버다이빙을 배우기 위해 오기도 한다,
기초부터 프로반까지 시스템도 잘 잡혀 있는 곳들이 여러 곳 있다.
다들 여기서 연습을 하고 해외에 나가 실력을 뽐낸다.
그만큼 물이 맑고 많은 해양 생물들을 구경할 수 있다는 거다.
대부분 제주도 여행을 오면 육지에서만 코스를 세운다.
그러나 제대로 즐길 줄 아는 액티브한 사람들도 있다.
이들은 보통 바다에서 시간을 보낸다.

제주 바다 체험

제주 바다에서는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다.
해녀들을 구경할 수도 있다,
그리고 낚시에 크루즈까지 다양하다.
그러나 역시 그중에서 가장 재미있는 건 스쿠버다이빙이다.
본인 장비가 있다면 챙겨와도 좋으나 없어도 문제 될 건 없다.
신청하면 업체에서 모두 대여를 해주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따로 준비물은 필요하지 않다.
수영을 못하는 사람도 발만 헤엄치면 된다.
헤엄을 통해 앞으로 나가면 되기 때문에 쉽다.
심지어 취미 활동으로 하는 사람도 있다.

자격증 취득이 가능한 제주 스쿠버다이빙

한국잠수협회 공식 자격증 취득도 가능하다.
원데이로도 배울 수 있다.
3일간 다이빙 교육 신청도 받고 있다.
초심자라 해도 가볍게 즐길 수 있다.
준비된 장비들을 착용하고 간단한 이론부터 먼저 설명을 듣는다.
그러고 나서 호흡법을 배운다.
물속에서 오랜 시간 있을 수 있다는 게 특별하다.
실수로 물을 먹더라도 당황하지 않고 해결하는 방법을 알려 준다.
처음 하는 사람들도 쉽게 따라 할 수 있다.
이러한 이유들로 꽤 좋은 체험이다.
지나가는 물고기들도 구경이 가능하다.
수중 카메라가 있다면 좋다.
사진이나 영상으로도 담아 둘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바닷속 안의 내 모습을 볼 수 있으니 좋다.
물고기와 같이 헤엄치며 산호초도 두 눈으로 볼 수 있다.
동화 같은 광경들이 펼쳐진다고 보면 된다.
바닷속의 아름다움에 한 번 매료되면 빠져나오기가 힘들다.
그래서 제주도 여행을 와서 자격증을 따가는 사람들도 많다.
장비만 있으면 이런 바닷속을 구경할 수 있기 때문이다.

사실 물속은 영상과 사진으로만 보던 게 전부일 것이다.
이르 직접 본다는 것은 가슴 벅차다.
처음에 잘 배워만 두면 좋다.
이후 안전하게 아름다운 바다를 느낄 수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제주도 여행을 오면 스쿠버다이빙을 꼭 해보고 가야 한다.
바다 하면 떠오르는 곳에는 부산 역시 존재한다.
허나 여긴 제주도보다는 물이 깨끗하지 않다.
그래서 시간 내서 제주도로 배우러 가는 사람들이 많은 것이다.

제주도 유채꽃

제주도 여행과 유채꽃 구경

제주도 유채꽃밭

제주도 여행 시에 꼭 봐야 하는 풍경이 있다.
그중 하나가 유채꽃이다.
유채꽃밭은 2월부터 4월 사이에 개화한다.
특유의 노란빛이 정말 아름답다.
그래서 학생들의 수학여행이나 졸업여행 장소가 되기도 했었다.
아마 이 유채꽃 때문에 제주도 성수기가 3~4월로 잡힌 것일 거다.
실제로 이때는 대한항공 표는 물론 비행기 표를 구하기조차 어렵다.
이미 몇 개월 전부터 많은 사람이 미리 예약해둔다.
이 유채꽃밭의 전경은 아주 화려하고 아름답다.
그래서 사람들은 전국각지에서 몰려 온다.
지나는 곳곳마다 노랑 노랑 한 유채꽃들이 가득 피어난다.

매력적인 제주도 유채꽃

도시에서 보는 것과는 또 다른 매력이 있다.
아파트 사이에서 피는 것이 아니라 탁 트인 곳에서 자란다는 거다.
그래서 사진도 잘 나오고 더 유채꽃만 빽빽하게 있는 느낌을 준다.
여기에 제주도만이 가지고 있는 감성까지 더해지니 아주 완벽하다.
2월은 조금 이를 수 있고 보통 3월과 4월에 개화를 한다.
추운 겨울이 지나 봄을 알리는 신호기도 하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제주도 여행을 오기 딱 좋은 시기이다.
봄이나 가을이 야외 활동을 하기엔 날씨가 제일 좋기 때문이다.

도시에 피는 유채꽃밭들도 당연히 샛노란 게 예쁘다.
그러나 인파가 몰리게 되면 발을 디딜 틈조차 없다.
그리고 꽃을 보존하기도 아주 힘들다.
사진을 건질 수 있는 장소도 정해져 있어서 정말 혼잡하다.
말 그대로 눈으로 구경만 하기에도 벅찰 수 있다.
그러나 제주도 여행 가서 보게 되는 유채꽃밭은 다르다.
면적 자체가 넓기 때문이다.
등산하면서도 유채꽃을 볼 수 있다.
아울러, 꽃으로 유명한 장소들은 그 크기가 더 어마어마하다.
가장 유명한 게 섭지코지다.
여기선 유채꽃으로 가득 찬 모습을 볼 수 있다.
그리고 광치기해변, 산방산 근처도 있다.
아울러 중문달빛걷기, 녹산로도 있다.
모두 사계절 내내 다른 매력을 가지고 있는 장소이다.
게다가 관광지로 유명해서 주변에 먹거리들도 충분하다.

너무나도 아름다운 제주도 유채꽃

제주도 유채꽃은 끝없이 노란빛으로 물 들어 더욱 예쁘다.
거기에 파란 하늘과 뒤로 보이는 산과 바다도 볼 수 있다.
즉, 한눈에 꽃, 바다, 산, 하늘까지 다 담을 수 있는 거다.
그러니 유채꽃이 개화하는 시기는 인기가 많다.
사람들이 너무 많이 모이다 보니 입장료를 받는 곳도 있다.
그래도 1인당 천 원 정도로 아주 저렴하다.
무릎까지 오는 것도 있다.
목 밑까지 올라오는 높은 유채꽃들도 있다.
봄의 시작을 알리기도 하고 봄 정취를 느끼기에 부족함이 없다.
4월에 가면 꽃을 보러 온 관광객들을 위해 볼거리도 다양하다.
그러니 근처에만 해도 맛집부터 카페가 다양하다.
그리고 기념품까지 모두 해결할 수 있다.
눈으로 이 모든 것들을 담고 사진으로 남기기 좋다.
아울러, 식사까지 한 코스로 낼 수 있다.
무엇보다 유채꽃 사이로 걸을 수 있는 산책로까지 있다.